등록된 미디어 816 매체 검색
매체명 월간 샘터 종류 월간지
회사명 샘터사 웹사이트 www.isamtoh.com 분야 교양
대표전화 02-763-8961~9 주소 (03086) 서울특별시 종로구 대학로 116 (주) 샘터사 지역 전국
매체설명 샘터는 문화입니다.
샘터는 문화입니다. 숨가쁜 일상을 살다 보면, 진정 소중한 것들은 잊혀지기 마련입니다. 정신보다는 물질이, 온정보다는 성공이, 오래되어 다정한 것보다는 새로워서 흥미로운 것들이 우리를 유혹합니다. 이 땅의 젊은이들이 정든 고향을 떠나 도시 산업현장으로 대이동을 시작하던 시절, 샘터는 고향의 샘물처럼 시원한 소식을 전하기 시작했고, 헤어져 사는 사람들이 한곳에 모여 목을 축이며 자신의 삶을 나눌 수 있는 샘터를 만들었습니다. 샘터는 1970년 3월에 태어났고 같은 해 4월에 월간지 <샘터>를 창간하면서 다짐하였습니다.

‘소박하게 우리의 생각을 정리해 봅시다.
사람은 누구나 저마다 행복하기를 바라고, 자기가 속한 사회의 번영과 발전을 바랍니다.
우리가 국토의 통일을 그렇게 절실히 염원하는 것도 궁극적으로는 우리 개인이 보다 행복한 삶을 살게 되고 나라가 더욱 번영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일 것입니다.
어떻게 하면 행복과 번영과 통일을 이룩할 수 있을 것인가. 이에 대해서 굳이 어렵게 생각할 필요는 없을 것입니다. 평범한 사람들끼리 모여서 가벼운 마음으로 의견을 나누면서 행복에의 길을 찾아보자는 것이 샘터를 내는 뜻입니다.
이제 여기 맑고 깨끗한 샘터가 마련되었습니다. 샘터는 차내에서도 사무실에서도, 농촌에서도 공장에서도 그리고 일선의 참호 속에서도 읽혀질 것입니다. 샘터는 거짓 없이 인생을 걸어가려는 모든 사람에게 정다운 마음의 벗이 될 것을 다짐합니다.' (우암 김 재 순)

그로부터 수십 년이 지난 오늘도 샘터는 처음의 마음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샘터는 진정한 삶의 의미를 추구해 온 이 시대 대표적 작가들의 정신과 소외된 이웃을 돌보는 보통사람들의 따뜻한 이야기를 전하고 있습니다. 샘터는 또한 젊은이들이 바르게 생각하고 씩씩하게 살아가기를, 어린이들이 마음껏 뛰놀고 끝없는 호기심으로 가득 차기를 희망합니다. 그것은 샘터의 사명인 동시에 시대를 지탱하는 정신이기도합니다. 그런면에서 샘터는 하나의 문화입니다. 세계화의 물결 속에서 21세기의 문을 열고 들어선 샘터는 이제, 가깝고 먼 세계 여러 나라에서 그 고유한 문화의 샘물이 용솟음치도록 만들고자 합니다. 그 맑고 깨끗한 물이 인종과 국가의 경계를 넘어서, 하나의 고유한 문화로 굳건히 자리잡기를 간절히 바라기 때문입니다. 이 시대에 더욱 더 맑은 샘터 정신으로 샘터를 가꿔나가겠습니다.

대표이사 : 김성구


(샘터 홈페이지에서 인용)
상세연락처 팩스 : 02-3672-1873
04516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89 (순화동, 순화빌딩) 1403호 코리아뉴스와이어(주)
사업자등록번호 101-86-07713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종로제01-3225호
TEL 02-737-3600
Copyright (c) Korea Newswi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