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된 미디어 821 매체 검색
매체명 서울신문 종류 전국종합일간지
회사명 서울신문사 웹사이트 www.seoul.co.kr 분야 종합
대표전화 02-2000-9000 주소 (04520)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지역 전국
매체설명 100년 전통의 종합일간지이다. 1904년 7월18일 영국인 베델(裵說)과 양기탁, 박은식, 신채호 선생 등 우국지사들이 민족혼을 일깨우기 위해 창간한 ‘대한매일신보’가 뿌리이다. 일본은 항일운동의 선봉에 선 대한매일신보를 한일합병되던 1910년 8월 29일 종간시켰다. 대한매일신보는 해방 직후인 1945년 11월22일 그 지령을 계승하면서 ‘해방조선의 대변기관’을 자임한 서울신문으로 재탄생했다.
2004년 1월 1일자로 제호를 다시 서울신문으로 바꿨다. 서울신문사는 1968년 ‘선데이 서울’을, 1985년 ‘스포츠서울’을 창간했고, 1985년 한국 언론사상 처음으로 컴퓨터제작시스템(CTS)을 도입했다.
소유구조는 2002년 1차 민영화를 통해 우리사주조합 39%, 재정경제부 30.49%, 포항제철 19.4%, 한국방송공사 8.08%, 금호문화재단 3%으로 되었다.
상세연락처 논설위원실 2000-9050
공공정책부 2000-9251
정치부 2000-9151
사회부 2000-9171
지방자치뉴스부 2000-9181
국제부 2000-9231
경제부 2000-9161
산업부 2000-9201
문화부 2000-9191
체육부 2000-9221
편집부 2000-9131
사진부 2000-9241
주말매거진we팀 2000-9216
인터넷부 2000-9261

마케팅지원부 9371~4
마케팅 1,2부 9381~9
마케팅기획부 9391~4
광고접수 9393
마케팅부 9381
광고접수팩스 9399
수원강남지사 9397
강북광고영업소 9363

독자지원부 9321~5
수도권1부 9331
수도권2부 9331
지방부 9342
발송부 9327
공익사업부 9741
매체사업부 9721
문화사업부 9751
사업기획부 9772

기획부 9512
인사부 9521
재경부 9532
총무부 9622
전산개발부 9431
전산제작부 9451
화상부 9471
제작지원부 9422
윤전부 9482
기술부 9492

기자 이메일리스트는 아래 참조
http://www.seoul.co.kr/company/company.php?sub=journalist_email
04516 서울시 중구 서소문로 89 (순화동, 순화빌딩) 1403호 코리아뉴스와이어(주)
사업자등록번호 101-86-07713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종로제01-3225호
TEL 02-737-3600
Copyright (c) Korea Newswire